언론보도

홍문표, 드라가노프 불가리아 신임 대사 예방

홍문표, 드라가노프 불가리아 신임 대사 예방 


"실질적인 협력 증진 위해 노력할 것"
외교, 안보, 문화, 교육분야 등 협력키로
 


2019091701001541400068571.jpg

▲자유한국당 홍문표 의원(왼쪽)과 페트코 드라가노프 주한 불가리아 신임 대사. /사진=자유한국당 홍문표 의원실 제공 


자유한국당 홍문표 의원(충남 홍성·예산)은 17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페트코 드라가노프 주한 불가리아 

신임 대사의 예방을 받고 양국 발전을 위해 노력하기로 협의했다.


홍 의원은 이 자리에서 "내년이 한국과 불가리아 수교 30주년이 되는 해인 만큼 앞으로도 국회 인사들의 

상호 방문을 통해 양국 우호협력관계가 더욱 돈독해 지길 희망한다"며 "양국 관계 발전뿐만 아니라 

실질적인 협력 증진을 위해 상호 간에 노력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홍 의원은 오는 25일 보리소프 불가리아 총리 방한을 계기로 양국 관계가 한층 더 도약하길 기원하며 한반도 

평화정착과 북한의 완전한 비핵화 등 안보·외교·통일분야에서 협력해주길 요청했다. 또 불가리아와의 

교역규모 확대를 통한 경제협력과 불가리아 대학에 한국학·한국어강좌 개설 등 문화·교육분야에서도 

협력하기로 의견을 모았다.


드라가노프 대사는 "한국과 불가리아가 역사적으로 비슷한 점이 많아 불가리아 내 

한국 음악, 드라마, 음식 등 한국문화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고 있다"며 "불가리아와 한국 관계 발전을 위한 

유익한 대화를 나누게 되어 진심으로 기쁘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서울=송익준 기자 igjunbabo@ 


출처: http://m.joongdo.co.kr/view.php?key=20190917010006857#_enliple

0 Comments